메뉴 건너띄기
상단메뉴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

최신 뉴스

[협력사] "게임 현지화 한 우물만" 알타그램(Altagram) 김흥민 아시아 지사장

  • 작성자 : 서비스사
  • 작성일 : 2021-10-25
  • 조회수 : 84
  • 출처 :
    http://www.gamey.kr/news/articleView.html?idxno=3000081

게임 서비스에 있어 빠질 수 없는 것이 현지화다. 

구글 개발자 콘솔에서 '170여 개 나라에 모두 출시하겠느냐'는 질문에 '예'라고 체크하면 전 세계 170개국에 일괄적으로 배포가 된다. 하지만 중국 진출을 위해서는 중국어가, 한국 진출을 위해서는 한국어가 필수인 시장이 됐다. 캐주얼게임은 물론이고 MMORPG 등 하드코어한 장르로 올라갈수록 현지화의 필요성은 더욱 높아진다. 

- 기사 본문 보기: http://www.gamey.kr/news/articleView.html?idxno=3000081 


이전글
디브릿지벤처스, 한콘진 '2021 게임더하기' 마케팅 협력사 선정
다음글
"글로벌 인플루언서 마케팅의 성공적인 전략은?"
게임더하기 글로벌 게임 서비스 플랫폼

본 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,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.

13449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창업로54 LH기업성장센터 9층, 한국콘텐츠진흥원 글로벌게임허브센터

gspplus@kocca.kr http://gsp.kocca.kr/

Copyright 2018. Korea Creative Content Agency all rights reserved.